Duckhorn Decoy Limited Sonoma Coast Pinot Noir

덕혼 디코이 리미티드 소노마 코스트 피노 누아

The extra flavors for Decoy Lovers
  • 타입
    레드
  • 원산지
    미국 > 소노마, 캘리포니아
  • 와이너리
    덕혼 빈야드(Duckhorn Vineyards)
  • 포도품종
    피노누아 (Pinot Noir) 100%
  • 용량
    750ml
  • 음용온도
    16 ~ 17℃
  • 음식궁합
    훈제 오리, 오리 꽁피, 삼겹살, 라즈베리 잼과 리코타치즈 카나페, 구운 버섯, 버섯 리조토나 피자
당도 드라이
  • 1
  • 2
  • 3
  • 4
  • 5
스위트
산도 낮음
  • 1
  • 2
  • 3
  • 4
  • 5
높음
바디 가벼움
  • 1
  • 2
  • 3
  • 4
  • 5
무거움
테이스팅 노트

2021년 최초로 선보이는 디코이 리미티드 소노마 코스트 피노 누아는 서늘한 기후에서 자란 피노 누아의 클래식한 매력인 붉은 체리와 산딸기 향이 향긋하게 피어 오르며 마치 숲속을 거니는 듯한 흙내음과 허브 향신료의 풍미가 복합적으로 느껴집니다. 구운 프렌치 오크의 고소함과 레드 베리의 향, 실키한 질감의 탄닌이 입안으로 전해지며 우아한 피노 누아의 정석을 표현합니다. 


양조 방법

40% new French oak 에서 10개월 숙성

와인 스토리

“와인 애호가들을 위한 럭셔리 데일리 와인“이라는 슬로건으로 1985년 런칭된 Decoy는 북미 프리미엄 클래식와인의 기준을 세운 덕혼 포트폴리오 전체를 포괄하는 덕혼의 모든 노하우가 응축된 가장 대중적인 와인으로 사랑받고 있습니다.


Decoy Limited Edition은 2020년 디코이 러버들을 위해 업그레이드된 와인으로 오직 디코이 소노마 코스트의 주요 산지인 Green Valley, Russian River, Petaluma Gap의 가장 고품질 피노누아만을 온전히 사용하여 이름에 걸맞는 프리미엄 디코이 리미티드를 탄생 시켰으며, 덕혼이 추구하는 퀄리티 와인을 뛰어난 가격으로 즐길 수 있게 하였습니다.


와이너리 설명



Duckhorn.jpg


덕혼 빈야드는 훌륭한 와인은 훌륭한 품질의 포도에서 비롯된다는 단순한 진리에 기초해 지난 25년간 최상의 포도를 조달하려는 노력을 계속해 온 결과, 현재 나파 밸리 내에 180 에이커에서 양질의 포도밭을 소유하고 있습니다.


와이너리의 출범 초기였던 1978년부터 설립자인 댄과 마가렛 덕혼(Dan and Margaret Duckhorn)은 멀롯(Merlot) 품종의 와인에 특별한 관심과 역량을 기울였는데 이는 댄이 프랑스의 생떼밀리옹과 뽀므롤 지역을 여행하면서 이 지역의 주 품종인 멀롯 와인에 깊이 매료되었기 때문입니다. 실제로 덕혼의 멀롯에서는 뽀므롤 특유의 벨벳과 같은 질감과 여유롭고 유연한 느낌과 함께 나파 밸리의 토양이 선사한 맛의 응집력을 함께 가지고 있는 준수한 와인임을 알 수 있습니다.


이들의 첫 와인은 1978년 빈티지로 카버네 소비뇽과 멀롯이 생산되었는데 모든 포도를 손으로 수확하고, 손으로 선별하여 만든 와인으로 대단한 호평을 받은 바 있으며, 1982년에는 소비뇽 블랑이 새로이 라인업에 추가 되었습니다.


현재 덕혼은 그 모태이며 보르도풍의 와인만을 만드는 덕혼 빈야드 외에 가장 미국적 포도인 ‘진판델’을 주로 하는 와인을 생산하는 ‘패러덕스(Paraduxx)’와 ‘피노 누아’를 위한 ‘골든아이(Goldeneye)’라는 별개의 와이너리를 가지고 있어 각각에 독자적 전문성을 부여하고 있습니다.



Duckhorn_Portfolio_10_Brands.jpg




홈페이지 바로가기
서울특별시 송파구 법원로 11길 25 H비즈니스파크 A동 7층(송파구 문정동 645)
A-7F, H Business Park, 25, Beobwon-ro 11-gil, Songpa-gu, Seoul, Republic of Korea
TEL : 02-405-4300 FAX : 02-405-4302
COPYRIGHTⓒ NARA CELLAR 2021 ALL RIGHTS RESERVED.
FAMILY SITE